대동풍수지리학회 풍수컨설팅
[서울 중구]롯데캐슬아파트의 실내인테리어와 가구배치 안
2015.02.22
3. 배산임수의 지형이나 남고북저의 지형이라 번영의 기는 보통이다.
  배산임수(背山臨水)는 뒤쪽에 산이 있고 앞쪽에 내와 강이 있는 터를 말하고, 일조량이 우수하고, 통풍이 좋으며, 배수가 양호해 사람이 건강하게 살 여러 조건을 자연 생태적으로 갖춘 곳이다. 또 북쪽이 높고 남쪽이 낮은 땅은 진토(晉土)라 하여 귀하게 여겼는데, 황하에 도읍을 정한 진(晉)나라는 북고남저의 지형에 위치해 오래도록 번영을 누렸으나 장강 유역에 도읍을 정한 초(楚)나라는 남고북저의 지형이라 미개하게 끝났기 때문이다.
현재 남산롯데캐슬은 남쪽으로 남산을  베개 삼고 청계천의 지류를 접한 배산임수의 터로써 예로부터 사람들이 귀하게 여기던 명기(明基, 집터로 길한 곳)였다. 그렇지만 이곳은 북쪽의 지대보다 남쪽의 지대가 높은 지세적 결함이 있어 이것을 치유하는 비보책을 써야 큰 복을 받는 땅이 될 수 있다.

4. 남산롯데캐슬은 고관대작의 기가 서린 터이다.
  남산롯데캐슬이 위치한 회현동은 조선시대에 영의정을 지낸 정광필의 살림집이 있던 곳으로 현재도 수령 500년 된 은행나무가 정승집의 지체를 닮아 위엄 있게 서 있다. 『한경지략』에 따르면, 정광필 후손의 꿈에 신선이 나타나 “정승만이 띨 수 있는 물 소뿔 각대[서대]를 열두 개나 은행나무에 걸게 될 것이다.”라고 말해 이 터는 12명의 정승이 날 것이란 전설이 전해진다. 그리고 회현동은 남산 아래에 위치해 지맥이 끊어지거나 붕괴됨 없이 온전하니 그 지맥의 중심에 위치한  남산롯데캐슬은 서울 도심에서 지맥의 기가 가장 출중하며 또 대대로 많은 재상들이 터를 잡고 살았으니 문벌 높은 고관대작의 기가 서린 터이다.